홍순관 목사의 성경공부 누리집 게시판

   기도할때에...(주진구)
이름홍순관
등록일2004-11-08 05:24:06 PM
우리 마누라 어때요?  
아주 오래 전에 어떤 친구가 할아버지 곁에서 노래를 불렀답니다.
"즐거운 곳에서는 날 오라 하여도 내 쉴 곳은 작은 집 내 집 뿐이리..."
이러다가 할아버지에게 혼이 났답니다. "이 놈아 그게 우예 니 집이고 우리 집이지..."

한국 사람들은 '내'라고 표현해야할 것에 대해서도 '우리'라고 하지요. 옛날 사고방식을 따르면 거의 모든 것이 '우리'입니다. 그래서 '우리 마누라'라는 얼토당토 않은 말조차 버젓이 통용되었는데, 개인주의 성격이 강한 서양물이 점차 스며들면서 혼용되고 있는 상태라고 할까요? 말하자면 '우리 하나님'이란 표현은 한국식 사고방식이 강한 표현이고 '나의 하나님'이란 서양식 사고방식이 강할 뿐 어느 쪽도 상관 없습니다.
                    답변/관련 쓰기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제목이름날짜조회짧은댓글
     2000년부터 2007년까지의 설교 음성파일 내려받기
  기도할때에...  주진구2004-11-06  895  
      우리 마누라 어때요?  홍순관2004-11-08  884  
  율법에 대해서..  슬메이2004-11-01  841  
      율법에 대해서..  홍순관2004-11-03  805  
          감사합니다~  슬메이2004-11-03  683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